달력

92019  이전 다음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  
  •  
  •  

'무지개'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2.11.07 아침 스프링쿨러에 햇빛이 들어 생긴 무지개 (2)
아침 출근길. 직장의 주차장.
아침에 잔디에 물을 주니 햇볕이 내리쪼이다가 무지개를 만들었다.
며칠째 한 시간 번 기분. 써머타임(day light savings)가 끝나서 8시가 7시로... 아직까지는 적응은 안 된다. 몇주있으면 또 이 시간도 어두워지겠지... 아침 따스한 빛이 드는 이 시간. 사진 찍으면예쁘게 나온다는 이시간. 이렇게 일찍 사진 찍는다고 어디 가는 사람은 없겠지? 어쨋든 오랜만에 본 해 뜨고 얼마 안된 시간의 아름다운 빛. 그로 생긴 무지개가 오늘 기분을 좋게 해준다. 비록 사진은 좀 별로지만...
""

'쓸데없는 혼잣말'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나가는 인생  (1) 2012.11.26
어제 저녁 나가는 길에  (1) 2012.11.08
아침 스프링쿨러에 햇빛이 들어 생긴 무지개  (2) 2012.11.07
언제쯤이면...  (1) 2012.11.06
응답하라 1997  (1) 2012.09.20
이른 아침  (1) 2012.09.19
Posted by 하늘닮은이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11.07 12:54

    비밀댓글입니다

  2. ISLAND196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2.11.07 20:09 신고

    어차피 물로 만들어지는 모양이기 때문에 가짜라기 보다는 작은모양?
    아 그렇잖아도 미국에 있는 녀석이 섬머타임 얘기를 하더라구요~
    우리나라도 옛날에 했던걸로 기억나는데......

    적응하려면 시간이 좀 걸리겠네요

    장거리 출장좀 댕겨왔더니 무릎이 아퍼요~
    차도 스틱에다 봉고차;;;;;;;;;;;

    지금 막 도착했습니다~~

    밥먹으러 가야겠네요~~
    이슬님 계신곳은 새벽...전 저녁밥^^*